본문 바로가기

마요르카 투어2

[스페인 여행] 마요르카 첫째날 오후(팔마대성당, 마차투어) 오전에 휴양은 즐겼으니 이제 투어를 가볼까 한다. 이전 글 보기 ☞ ⑧ 스페인 여행 - 마요르카 첫째날 오전(조식, 수영) 마요르카에서 가볼 만한 곳을 찾다보니 '팔마 대성당'이 나와서 곧장 그 곳으로 향했다. 차를 타고 팔마 대성당으로!! 마요르카는 한적한 곳이어서 그런지 교통이 복잡하지 않다.하지만 신혼여행 전에 렌터카 이용후기를 보니 주차 딱지를 떼었다는 분들이 많이 있어서절대 해외에서 벌금을 내지 않겠다며 주차만큼은 많이 신경 썼던 것 같다.주차장을 찾아 헤맸는데 찾지 못하여 멀리있는 공영주차장에 주차를 했다. (나중에 알고보니 팔마대성당 지하주차장이 있다고 했다...ㅠㅠ 방문하시는 분들은 꼭 그 쪽에 주차하세요..ㅠㅠ) 아! 그리고 잃어버린 기억이 떠올랐다. 그 공영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요금정산.. 2018. 5. 14.
[스페인 여행] 마요르카 첫째날 오전(조식, 수영) 푹 잤다. 9시쯤 호텔 4층으로 내려와 조식을 먹었는데 오오오... 종류별로 나열되어있는 하몽, 치즈, 빵 그리고 가지각색의 과일까지 너무나도 맛있었다. 호텔 조식이 이렇게 맛있는 건 처음이다..(많이 안 가봐서 그런걸지도 모르겠다...ㅠㅠ) 식사를 마치고 밖으로 나와 물안경과 튜브를 사기 위해 근처를 돌아다녔다. 와... 튜브가 3유로, 고글이 6유로.... 정말 싸다... 고글과 튜브를 구매한 뒤 숙소로 돌아와 수영복을 입고 물놀이를 나갔다. 호텔과 연결된 바다로 가즈아!!!!!! 푸르른 바다에 뛰어들었는데 생각보다 센 물줄기가 우릴 무섭게 만들었다... 물도 꽤 차가웠고... 튜브는 타보지도 못한채로 돌부리에 걸려 찢어져 바람이 슝슝 빠지고.. 튜브를 가지러 가다가 날카로운 돌에 손가락도 베였다 흙.. 2018. 5. 10.